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12화 후기

반응형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12화

 이번 분기 기대 이상으로 재미있게 본 이세계 하렘 애니메이션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시리즈가 12화를 끝으로 막을 내렸다. 솔직히 말해서 애니메이션 제2기 제작 소식을 들을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이었지만, 아마 애니메이션의 수위 문제가 있기 때문에 처음부터 이 작품은 원작과 코믹스를 홍보하기 위한 애니메이션이었다고 생각한다.

 

 이전에 애니메이션으로 방영된 <회복술사의 재시작>과 같은 맥락이라고 말할 수 있는데, 라이트 노벨 <회복술사의 재시작>을 국내에서 정식 발매하고 있는 라이트 노벨 출판사 서울미디어코믹스의 제이노블이 아직 다음 권에 대한 소식을 전해주지 않고 있어 사뭇 답답한 심정이다. 어떤 작품이라도 역시 출판사를 잘 만날 필요가 있다. (웃음)

 

 개인적으로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시리즈도 한국에서 정식 발매되었으면 하지만, 그 부분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시선이 많다 보니 앞으로 우리가 애니메이션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이후의 이야기를 접하기 위해서는 원서 라이트 노벨 혹은 만화책을 직접 구매해서 읽어보아야 할 듯하다. 역시 아직 한국은 이런저런 룰이 까다로우니까.

 

 아무튼, 애니메이션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12화>는 새롭게 동료로 들인 드워프 세리에게 평소의 일상을 소개하는 동시에 워프 마법을 통해 미궁과 집을 자유롭게 오가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그녀를 깜짝 놀라게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주인공 미치오 또한 상당히 박식한 세리에게 아이템 슬롯을 비롯해 다양한 정보를 얻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아마 앞으로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시리즈에서 세리는 '두뇌' 담당이 되어 미치오가 모르는 미지의 지식을 터득하거나 앞으로 미치오가 모험가로서 성장하는 데에 필요한 지식을 전해줄 듯하다. <회복술사의 재시작>에서 볼 수 있는 엘렌 같은 인물이라고 생각한다면(악의적인 캐릭터는 아니지만) 그 역할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12화

 그리고 애니메이션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12화> 엔딩 장면에서는 오프닝과 마찬가지로 주인공 미치오의 하렘 멤버가 되는 인물들의 모습을 모두 짧게 보여주면서 끝을 맺었다. 그녀들과 만나는 과정에 있는 이야기를 비롯해 미치오가 앞으로 하게 될 모험 이야기를 더 보고 싶은 욕구를 자극하는 또 다른 만남은 아주 시의적절했다고 생각한다.

 

 고양이귀 여성과 엄청 큰 여성, 그리고 이세계에서 빠질 수 없는 엘프 여성까지. 뭔가 하렘 멤버를 저 정도로 늘릴 수 있는 단계가 되었다면 미치오는 레벨도 크게 올랐을 뿐만 아니라 돈도 제법 벌었을 텐데, 여전히 지금의 저택에서 지금의 욕탕에서 지낸다는 게 조금 모순이기는 하다. 가족이 늘어났으면 집도 욕실도 당연히 커져야 하는 게 아닐까?

 

 아마 라이트 노벨에서는 미치오가 큰 저택을 구매하는 것만 아니라 제대로 된 욕실도 구비해서 살고 있을지도 모른다. 우리가 애니메이션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12화>에서 볼 수 있었던 건 그저 제작사가 '궁금하지? 궁금하면 책을 사서 읽어!'라는 미끼에 불과했으니까. 미치오는 어느 단계에서 그녀들을 만나 행복한 시간을 보내게 되는 걸까?

 

 궁금하다면 원서로 라이트 노벨을 구매해서 읽어볼 수 있도록 하자. 언젠가 기회가 된다면 라이트 노벨이 국내에 정식 발매되는 그런 날이 올지도 모른다. 비록 애니메이션이 이제부터 본격적인 하렘의 시작 부분에서 끝을 맺기는 했어도 12화 동안 무난히 잘 볼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 <회복술사의 재시작>보다는 작화와 구성 모두 훨씬 더 좋았다.

 

 그러니 국내에서 정식 발매되고 있는 <회복술사의 재시작>처럼 <이세계 미궁에서 하렘을> 시리즈도 꼭 책이 정식 발매되었으면 한다. (웃음)

반응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수화
    2022.09.25 17:12

    소설로는 나와 있는 건 가요? 그럼 소설 몇편부터 봐야 하나요?

    • 2022.09.26 21:24 신고

      소설은 저도 읽어보지 않아서 모릅니다...
      나무위키에서 발매현황을 본다면... 아마 4권부터 읽으면 되지 않을까 싶어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