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1~2권 후기

 3분기 애니메이션으로 방영되고 있지만, 애니메이션으로 한 번도 보지 않은 <마왕님 리트라이>이라는 작품을 이번에 만화로 읽게 되었다. 처음에는 라이트 노벨로 구매를 했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택배로 집에 도착하고 보니 만화책이라 살짝 당황하기도 했던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시리즈.


 현재 소미미디어에서 발매하는 <마왕님 리트라이> 시리즈는 만화와 라이트 노벨로 모두 국내에서 정식 번역되어 발매되고 있다. 라이트 노벨 <마왕님 리트라이> 시리즈는 2권까지 발매가 되었고, 만화<마왕님 리트라이> 시리즈는 오는 9월을 맞아 <마왕님 리트라이 3권>이 정식 발매되었다.


 하지만 나는 일단 밀린 작품을 먼저 읽어야 했기 때문에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3권>은 구매하지 않았고, 지난번에 실수로 라이트 노벨을 주문했다고 착각해 주문한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1권>과 <마왕님 리트라이 2권>을 이번에 읽었다. 설마 내가 이런 주문 실수를 할 줄이야…. 아하하하.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1권>과 <마왕님 리트라이 2권>은 아직 라이트 노벨 1권의 분량을 전부 다룬 건 아니기 때문에 크게 내용이 전개된 부분은 없었다.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1권>에서는 주인공이 자신이 관리하는 게임의 마왕 캐릭터로 게임 속 세계라고 말하거나 혹은 이세계라고 말할 수 있는 세계에 전이를 했다. 당연히 캐릭터가 ‘마왕’이기 때문에 주인공이 ‘먼 치킨’이라는 설정을 당연했고, 거기에 모종의 하렘 설정이 붙는 것도 또 당연했다.


 하지만 주인공이 처음부터 관리자 권한으로 캐릭터의 모든 특성을 모두 사용할 수 있었던 건 아니다. 관리자 권한을 사용해도 여러 기능이 ‘규정 조건을 충족하지 못 했습니다.’라는 메시지로 잠겨 있었다. 규정 조건을 풀기 위해서는 모종의 일을 클리어할 필요가 있는 같아 괜스레 호기심이 생겼다.


 주인공은 마왕 캐릭터 ‘쿠나이 하쿠토’로 이세계에서 ‘마왕’으로 불리는 작은 활약을 한다. 그 작은 활약으로 구하는 건 1권 표지에 그려진 한 미소녀, 그리고 뭔가 ‘성녀’라는 수식어가 전혀 어울리지 않는 미소녀와 얽히게 되면서 사뭇 코미디 장르처럼 이야기가 천천히 그려지고 있었다.



 주인공이 처음 구한 소녀의 이름은 ‘아쿠’라는 이름의 소녀이고, 두 번째로 얽힌 성녀이자 안습 소녀는 ‘루나 엘레강트’라는 이름의 소녀다. 뭔가 이름 자체가 굉장히 장난스러운 느낌이라서 무심코 책을 읽다가 웃음을 터뜨리고 말았다. 그리고 차례차례 등장하는 인물들의 이름도 모두 좀 그랬다.


 이름이 좀 독특한 캐릭터들이 보여주는 개성도 상당히 독특했다. 특히, 성녀는 약간 사디스트 기질을 가진 엉망진창인 인물이었다. ‘킬러 퀸’으로 불리는 루나의 언니는 훨씬 더 과격한 모습을 보여주었고, 장녀인 ‘엔젤 화이트’라는 이름을 가진 인물만 정상으로 그려져 있었다.


 개성이 상당히 독특한 캐릭터들이 부딪힌 덕분에 이야기가 재미있게 그려지기도 했지만, 뭔가 한 가지 에피소드에 집중할 수가 없어서 살짝 난잡한 분위기도 있었다. 아마 이 부분은 독자가 직접 만화를 읽으면서 판단해야 하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나는 다음을 읽을지 말지 좀 고민 중이다.


 어쨌든,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1~2권에서 그려진 에피소드는 아직 어떤 사건이 본격적으로 터진 게 아니라, 라이트 노벨 <마왕님 리트라이 1권>에서 핵심을 차지하는 사건을 위한 과정으로 보여 뭐라고 확실히 판단하기는 어렵다. 역시 라이트 노벨을 읽어야 할까 싶기도 하다. (웃음)


 오늘 만화 <마왕님 리트라이 1~2권> 후기는 여기서 마친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